본문 바로가기

여성노동 뉴스

(74)
3.8 세계여성의 날 : 성차별면접과 돌봄노동 관련 뉴스 3.8 세계여성의 날을 맞아 성차별 면접·채용과 관련하여 여성노동자들이 겪고 있는 여러 문제와 돌봄노동에 관련하여 보도한 기사와 각종 글을 큐레이션 하여 공유합니다. ◈ [3·8 여성의 날 특집-여성노동자 코로나19 생존기 ①] 차별의 강 건너는 여성노동자 “당당하게 일하고 싶다” [3·8 여성의 날 특집-여성노동자 코로나19 생존기 ①] 차별의 강 건너는 여성노동자 “당당하게 재난이 약자에게 더 가혹하다는 말은, 다시 말해 약자에 대한 차별과 격차가 이전보다 더 깊어졌다는 뜻이다.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전 인류를 위협했지만, 사회적 재난은 여성에게 더 큰 상 www.labortoday.co.kr ◈ [3·8 여성의 날 특집-여성노동자 코로나19 생존기 ②] 코로나19에도 여전히 불평등한 우리 곁의..
전북도, 가사-육아-저임금··· 여성 노동정책 관심 급선무 전북 성평등 지수 중하위권 남성 평균 임금의 67.8% 여성 비정규직 비율은↑ 출산 외 육아정책은 뒷전 1908년 3월 8일. 미국 뉴욕의 섬유공장에서 일하는 여성 노동자 1만 5000여명이 거리로 나왔다. 이들은 열악한 작업장에서 화재로 사망한 여성 노동자를 추도하고, 노동자들의 노동시간과 작업환경 개선, 참정권 등을 요구했다. 이 사건을 계기로 UN은 남녀차별 철폐와 여성 지위 향상을 목적으로 1977년 3월 8일을 세계여성의 날로 공식 지정했다. 우리나라에서도 지난 2018년 양성평등 기본법 개정을 통해 이날을 법정기념일로 지정됐다. 올해 113회를 맞은 세계여성의 날은 여성의 권리를 생각하는 국제 기념일이자, 여성의 사회적 권리 향상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날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전라북도..
세계여성의 날 113주년 맞았지만... 도내 여성 근로환경 열악 코로나19 등 국가 위기시마다 해고 위협 내몰려 8일로 세계여성의 날 지정 113주년을 맞았지만 전북지역 여성들의 근로환경은 여전히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지난 IMF에 이어 2008년 금융위기, 코로나19 등 국가 위기 때마다 고용여건이 취약한 여성 근로자들이 가장 먼저 해고의 위협에 내몰리고 있어 근본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7일 전북여성노동자회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최악의 경기침체를 겪었던 지난해 회에 접수된 여성들의 근로상담 건수는 867건으로 집계됐다. 유형별로 살펴보면 임금체불이나 부당해고 관련 근로조건 상담이 472건으로 가장 많았다. 육아휴직·출산 전 휴가 등 모성권 침해에 대한 상담도 301건이 접수됐으며 직장 내 성희롱 호소도 94건에 달했다. 특히 상담자들 가운데 상..
코로나 19로 인한 여성노동자의 피해 카드뉴스
자녀돌봄근로시간단축지원금 안내 코로나19 우리는 이길 수 있습니다.
#코로나19와_여성노동자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이라는 재난상황속에 여성노동자들이 겪고 있는 문제를 보도한 기사와 각종 글을 큐레이션 하여 공유합니다. 예견된 재난이라더니… 콜센터는 더 안 좋아졌습니다 [코로나19와 비정규직 ①] 확진자 나올까 걱정하지만 노동자에겐 무관심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23072 코로나19발 ‘고용 한파’…20대 여성에 더 혹독했다 http://m.biz.khan.co.kr/view.html?art_id=202003122107015&utm_source=urlCopy&utm_medium=social_share [여성] 바이러스 시대의 약한 고리들 – 월간참여사회 – 참여연대 http://www.peoplepower21...
성착취방을 이용한 모든 사람이 공범이다! 1. 텔레그램 성착취, 어떻게 가능했나? 그 방에 들어가는 사람들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백 여개에 가까운 방, 회원수 중복 포함 26만명 추정. 한 방에 최대 3만명의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이 방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이 있었기 때문에 ‘박사’를 포함한 운영자들이 수익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2. 텔레그램 성착취 방 이용자들은 피해촬영물 속 여성을 평가하고 모욕하는 언어 폭력을 일삼았습니다. 유료결제한 일부는 촬영 내용을 구체적으로 지시하기도 했습니다. 3. 이들은 공유되는 영상이 불법촬영, 협박에 의한 영상임을 알면서도 더 많은, 새로운 영상을 원했습니다. -이들이 ‘박사’와 무엇이 다를까요 4. 텔레그램 성착취 사건은 성적 욕망에서 비롯된 행동이 아닙니다. 이는 여성보다 우위를 점하고 여성을 소유하고..
전북여성노동자회 보도자료 전북여성노동자회 보도자료 수신자 : 언론 기관 담당자 우 560-843 전주시 완산구 장승배기로300 일암빌딩3층 홈페이지 www.jwunion.org 전화 (063)286 - 1633 / 전송 (063)283-1633 e-mail: jwunion1633@hanmail.net 담당 : 김익자 직장 내 성희롱 · 폭력 가해자를 철저하게 조사하지 않은 전주 ASA 사업주를 규탄 한다. 3.8여성대회를 맞이하여 전북여성노동자회에서는 직장 내에서 발생한 성희롱·폭력에 피해자 보호도 하지 않고 가해자 옹호만 하는 ASA 사업장을 규탄하는 내용을 담고자 한다. 전북여성노동자회의 2019년 노동상담은 총 716건이다. 2019년 노동상담 분석 결과, 근로조건(임금 체불, 부당해고, 직업병 및 4대 보험, 부당행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