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여성노동자회

"분명 육아 휴직이 승진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법에 나와있으면 뭐해요? 회사방침 상 육아휴직이 승진 년 수로 포함되지 않는걸요.. 프로젝트 점수가 있거든요. 육아 휴직 한 상태에서 프로젝트를 어떻게 수행하겠어요? 그래서 얼마 전 회사의 승진에서 여자 2분이 승진이 누락되었대요. 누가 봐도 승진대상자였으나 결국 남자 후배 2명이 승진한거죠. 공교롭게 여직원 두 명이 다 육아 휴직을 썼던 분들이었어요. 한 분은 육아휴직을 4개월밖에 안 썼는데도 누락이 된 거구요. 회사에서는 승진 결과의 이유를 이야기해주지 않는대요. 내부평가라고만 할 뿐이죠."

 

"현재 육아 휴직 중인데 회사에서 급하게 가져다 달라는 서류가 있어서 오랜만에 회사에 나갔어요. 오히려 오랫만에 가는 회사라 반갑기도 하고 설레기도 하고 그랬죠. 그런데 저도 모르게 부서가 바뀌어 있었어요. 육아휴직 전 제 팀담당이었던 팀장님한테 물어보니 모르겠다고, 회사 지침이었다고만 하더군요. 그 상황에서 육아휴직이 끝나면 그만둘 것이라고 생각하고 미리 자리이동을 해 놓은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전 일단 회사를 그만 둘 생각이 전혀 없었는데 제 의견은 전혀 반영되지 않은 처사에 화도 나고 속상하더라구요. 어떻게 해야 할지도 모르겠구요."

 

"5년차에 남자 신입사원이 들어왔어요. 그런데 1년 쯤 되 갈 때 월급이 비슷하더니 1년 반 지나니까 남자 신입사원 월급이 더 높더라구요. 엄청 놀랐어요. 제가 회계 처리를 하기 때문에 알 수 있었죠. 너무 이해가 안가 상사에게 제가 5년 더 먼저 일했는데 어떻게 후배인 남자직원의 월급이 더 높을 수 있냐고 물었더니 상사가 저에게 회사에서 얼마나 더 일할 수 있을 것 같냐고 물어보더라구요. 앞으로 5년은 더 할 수 있지 않겠냐고 했더니, 상사가 하는말이 결혼하거나, 출산을 하면 그만 둘 확률이 높지 않겠냐며, 여자는 투자가치가 없기 때문에 남자 사원이 월급이 더 높은 거라고 하더군요."

 

출산 전까지 방과후 학교에서 퍼포먼스 강사를 했었는데 출산으로 인해 그만 두게 되었죠. 미래에 대한 생각을 하면서 미용자격증을 취득했지만 육아로 여전히 일을 하지 못하고 구직 중에 있어요. 아이 어린이집 가있을 시간만 구할 수 있는 일자리가 없어요. 신입이기 때문에 배워야할 기술이 많아서 배우고 연습할 절대적인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죠. 아무리 흥미가 있고 하고 싶은 일이 있어도 '육아는 엄마의 몫'이라는 고정관념 때문에 내 일은 포기해야만 하는 것 같아요. 그 전에 퍼포먼스 강사 할 때도 방과 후 학교 면접에 가면 아이 봐줄 사람이 있는지 꼭 물어보고 육아로 인해 일에 피해가 안 가는 부분에 대해 강하게 어필해야만 했었는데 여전히 사회 인식은 제자리 걸음인 듯 해요. 어쩔 수 없다고 단념하면서도 속상하죠."

 

2019년 6월 17일 차별에 대해 이야기하는 소모임을 가졌습니다.

나의 이야기, 지인의 이야기.. 수많은 이야기 속에 우리는 여전히 많은 차별 속에 살고 있습니다..

우리의 당당한 목소리들이 모여 차별에 대한 인식의 개선, 더불어 현실적인 제도의 뒷받침으로 여성이라는 이유로 당해야 하는 많은 차별이 없어지길 기대해봅니다. 

'최근 활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차별에 대해 이야기하다!  (0) 2019.06.18
가사노동자 권리선언  (0) 2019.06.18
채용성평등 손피켓 캠페인  (0) 2019.06.03
고용평등주간 캠페인  (0) 2019.05.31
2019.05.23 젠더축제  (0) 2019.05.30
2019. 05. 21~22 신입활동가 교육  (0) 2019.05.29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최근 활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차별에 대해 이야기하다!  (0) 2019.06.18
가사노동자 권리선언  (0) 2019.06.18
채용성평등 손피켓 캠페인  (0) 2019.06.03
고용평등주간 캠페인  (0) 2019.05.31
2019.05.23 젠더축제  (0) 2019.05.30
2019. 05. 21~22 신입활동가 교육  (0) 2019.05.29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여자라 섬세하시네요."    "여자는 화장이 예의죠." "        살빼니까 인간됐네."          "지방에서 왔는데 사투리를 안쓰시네요."       "우리 회사는 힘쓸 일이 많은데 괜찮겠어요?"      "그 나이에 무슨 고민이 있어?"  ...

먼지차별이란?

'성별, 나이, 인종, 성정체성 등에 대해 사소하고, 일상적인, 그렇지만 특정집단에 대한 편견을 담아 차별을 조장하는 표현'

'눈에 잘 띄지는 않지만 도처에 깔린 먼지처럼 해로운 작은 차별을 의미하는 말로 미세하지만 만연해 있는 차별 및 혐오'

'칭찬의 의미를 담고 하는 말 혹은 행동이거나 무의식중에 의도적으로 한 말 혹은 행동이더라도 상대방이 모욕감이나 적대적인 감정을 느끼면 먼지차별에 해당'

'물리적 폭력이나 욕설처럼 강한 강도로 체감되지 않다보니 오히려 막상 겪었을 때 인지하거나 대처하기 쉽지 않음'

2019년 5월 31일 전북여성노동자회 사무실에서 소소하게 모여 일상에서의 먼지차별에 대해 수다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채용부터 성.평.등.을!

채용 과정 중에 결 남 출 묻지마세요!

나_____은/는 채용 성차별에 반대합니다!

고용평등주간을 맞이하여 채용 성평등 손피켓 캠페인을 진행하였습니다.

참여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최근 활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차별에 대해 이야기하다!  (0) 2019.06.18
가사노동자 권리선언  (0) 2019.06.18
채용성평등 손피켓 캠페인  (0) 2019.06.03
고용평등주간 캠페인  (0) 2019.05.31
2019.05.23 젠더축제  (0) 2019.05.30
2019. 05. 21~22 신입활동가 교육  (0) 2019.05.29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2019년 05월 23일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에서 평등 세상을 향한 여덟번 째 이야기 '제 8회 젠더문화축제'가 열렸습니다.

식전 행사

 

전북여성노동자회에서도 여성 노동 무료 상담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호응해 주셨고, 전북여성노동자회 고용평등상담실을 알릴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2019. 05.21~22 서울 여성프라자에서 신입활동가 교육이 있었다.

'우리 함께, 봄!!'- 아이스브레이킹을 통해 서로 서먹함과 어색함을 없앤 후, 한국여노 대표 솔키님으로 부터 '신입활동가를 위한 여노 생활 백서' 강의를 들었다.

'개인과 구조- 여자화징실만 줄이 긴 이유?'를 시작으로 아이를 돌보기 위한 제도, 모부성권 보장, 현장투쟁 지원, 여성의 직업 교육과 훈련의 국가 책임 요구, 복지체계로서 지역 자활센터 요구, 비정규직의 여성화 대응, 최저임금 인상, 성별임금 격차 해소 등 여성노동자회의 활동, 핵심 가치에 대해 알 수 있는 시간이었다.

 

 두 번째로 전국여성노동조합 나지현 위원장님으로부터 2019 여성노동운동과 전국여성노동조합이라는 제목으로 한국여성노동운동의 시작부터 지금까지의 여러 활동에 대해 강의를 들었다. 생생한 각종 사진과 더불어 여성노조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시간이었다.

 

'우리 함께, 뜀!!'에서는 조 별로 주어진 미션을 해결하는 시간을 가졌다.

 

 

 

미션 중 서울여성프라자 1층에 마련된 강남역 1번 출구 전시장을 본 후 소감 발표하기가 있었는데 더 이상 이런 슬픈 현실이 일어나지 않도록 좀 더 목소리를 내야 겠다는 다짐을 하는 계기가 되었다.

모든 활동이 끝나고 받은 활동가 마크.

 

다음 날 성인지감수성 훈련은 일하는여성아카데미에서 유정임, 김미경 강사님께서 함께 해주셨다.                          이 역시 조 별로 활동을 하였으며, 선녀와 나무꾼 이야기에서 선녀의 입장 생각해보기, 속담이나 속설의 통념 바꾸기 등을 통해 차이와 차별에 대한 감수성 훈련, 젠더기반 폭력애 대한 통념과 효과 등 여러가지 성인지감수성 훈련을 할 수 있었다.

 

서로가 서로에게 덕담을 해주는 수료식을 끝으로 치열하고도 후끈했던 2019 신입활동가 교육을 마쳤다.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남성 정규직 월평균 임금을 100%라고 했을 때 여성 비정규직 월평균 임금은 37.5%라고 합니다.

여성 비정규직 평균임금 37.5%1년으로 계산하였을 때 2019년은 517일까지 일하고 나머지는 무급으로 일하게 되는 날을 기점으로 임금 차별 타파의날 을 진행하였습니다.

전북지역은 임금차별행동단 으로 지역의 여성단체. 시민사회노동단체, 정당등이 함께 참여하여 연대사, 당사자 발언, 기자회견문 낭독, 퍼포먼스로 진행하였습니다.

비정규직 시간제 일을 하더라도 정기적인 수입이 있어야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는데 시간제 일을 하면서 6개월 이상 지속해 본 적이 없다.”며 살아오면서 정규직으로 근무를 한 적 이 없는 당사자 발언이 꼭 주위의 40대 여성 노동자들의 모습과 같아 울컥했습니다.

남편이 벌어온 돈은 생활비, 아내가 벌어온 돈을 반찬값이라는 이분법적 사고와 기혼 남성의 경제활동은 먹여 살린다면서 기혼 여성의 경제 활동은 벌어 보탠다고 하는 것은 이제는 말이 되지않습니다.

남성만 생계 부양자가 아니라 여성도 생계 부양자입니다.

 

2019 3차 임금차별타파의날 기자회견문 최종.hwp
0.01MB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

2019년 5월 17일 오전 11시 30분 한옥마을 경기전 앞에서 '제 3회 임금차별타파의 날' 행사가 진행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기다립니다.

Posted by 전북여성노동자회